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8 16:39

  • 뉴스 > 봉화뉴스

물야면 개단4리 치매보듬마을에서 버섯 따기 체험 프로그램 운영

기사입력 2021-10-08 08:5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봉화군 보건소는 106일과 12일 이틀간 치매보듬마을인 물야면 개단 4리에 위치해 있는 문수 농장(버섯 농장)에서 마을 어르신들 30명을 대상으로 버섯 따기 체험 학습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치매 어르신들과 주민들이 함께 버섯의 성장을 관찰하고 버섯을 따는 과정을 통해 자연 치유 및 건강 회복을 돕는 인지건강 프로그램이다.

 

지난 106일 치매보듬마을 어르신 30명은 문수농장에서 버섯 따기 체험을 했으며, 오는 1012일에는 채취한 버섯을 이용해 치매 어르신들과 마을 주민들이 직접 버섯을 요리하는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요리를 하며 서로 소통하고, 인지 자극과 뇌 기능을 활성화시켜 치매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손병규 보건소장은 치매 예방 차원에서 농촌 체험 활동으로 건강을 유지하고 회복을 돕는 인지 건강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인지 강화 프로그램을 마련해 어르신들의 인지 능력을 개선하고 지역사회 주민들과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통해 치매예방과 치매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노력하겠.”라고 말했다.

봉화뉴스 (kptost@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